» 블로그 » 원어 » [히브리어 기초 1] 효과적인 독음

주석을 실험적으로 운영하고 있습니다. 오래 전에 개인적으로 메모해둔 것이라 오탈자도 있고 좀 그렇습니다만 실험적인 자료로 우선 올려둡니다. 시간 되는 대로 내용 정리를 하죠.

    PENTALOGIA Beta 1.0

    “아담이 다시 아내와 동침하매 그가 아들을 낳아 그 이름을 셋이라 하였으니 이는 하나님이 내게 가인의 죽인 아벨 대신에 다른 씨를 주셨다 함이며” _창세기 4장25절

    • 창세기 4장25절에 관한 코멘트는 다음과 같습니다

      개역 또는 개역개정에서는 “그가 아들을 낳아 그의 이름을 셋이라 하였으니”라고 옮겼으나 셋이라고 명명한 사람은 남편 아담이 아니라 하와이다. 명명하다 카라가 여기서는 3인칭 미완료 여성 단수(תִּקְרָ֥א)로 되어 있다. 한글 어법상 굳이 그와 그녀를 구별하지 않는 풍토를 따른 번역 탓이다. 그러나 자손을 낳을 때마다 뭔가 의미를 부여하는 하와의 상습적인 신앙의 정서는 앞서 4장 1절에서 가인을 낳았을 때 부르짖은 탄성과 비교하지 않을 수 없도록 인도한다. 가인을 낳았을 때의 하와의 탄성과 셋을 낳았을 때의 탄성을 비교했을 때 가장 도드라지는 차이는 가인을 ‘야웨’라는 하나님의 이름과 결부 짓는 반면 셋은 야웨가 빠진 ‘엘로힘’과 결부 짓는 차이이다. 이 차이는 작지만 꽤 파장 있는 의미에 관한 연상을 들여오기 때문이다. 셋이 아들을 낳은 후에야 “사람들이 비로소 여호와의 이름을 불렀더라”(4:26)는 식으로 앞서 가인이 선점했던 이 이름의 사용 방식을 개정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 구절에 대한 묵상이나 경험을 남겨주세요. 살아 숨쉬는 주석을 만들어 주십시오. 삭제를 위해서는 비밀번호를 기억하셔야 합니다.







개발자 | 이영진
초기 개발년도 2000년 | 변경 기록
데이터 오류 및 문의사항은: 헤르메네이아 미문(美門)